셀트리온 ‘램시마’ 터키에서 판매허가 획득
2014/07/16 12:08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제약시장규모 세계 16위… TNF-알파억제제 시장 1500억 규모
4분기부터 암젠 자회사인 터키 MN사 램시마 현지 판매 예정
 
셀트리온 렘시마.jpg▲ 셀트리온 ‘램시마’
셀트리온은 7월 16일 터키 의약품 허가기관인 터키 보건부 (MoH: Ministry of Health)로부터 ‘램시마’의 제품판매 허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터키 보건부는 램시마에 대해 신청한 모든 적응증(류마티스관절염, 강직성척추염, 크론병, 궤양성대장염, 건선, 건선성 관절염)에 대해 판매를 허가했다.
 
셀트리온은 지난 2013년 4월 9일 터키의 허가기관인 터키의약품의료기기청(TITCK: Turkish Medicines and Medical Devices Agency)에 램시마의 허가신청을 완료했으며, 이로부터 1년 3개월여 만에 터키 보건부로부터 판매허가를 받았다. 제반 행정절차를 거쳐 올해 4분기부터는 터키에서 램시마 판매가 본격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터키는 연간 의약품시장 성장률이 두자릿수가 넘고 경제가 빠르게 성장하는 소위 ‘파머징(Pharmacy+Emerging) 마켓’의 대표적인 국가이며, 규모 면에서도 2012년 기준 125억달러(13조원)로 유럽 6위, 세계 16위에 이르는 제약시장이다. 현재 램시마가 타깃으로 하는 터키의 TNF-알파억제제 시장은 1500억원가량으로 지리적 여건상 EU의 영향을 받아 제약관련 전반분야의 선진화가 이루어지고 있어 항체의약품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또한 터키는 오리지널의약품과 제네릭의약품의 사용비율이 2010년 기준 48.6%대 51.4%로 제네릭의 선호도가 매우 높은 시장이기 때문에 빠른 시장잠식이 기대된다. 터키에서 램시마를 판매하게될 파트너사는 MN제약(Mustafa Nevzat Pharmaceuticals)으로 90년이상의 역사를 가진 터키의 상위권 제약회사이다. 지난 2012년에는 세계적인 바이오 제약기업인 암젠에 인수되었으며, 주사제 복제약 시장에서 가장 경쟁력이 뛰어난 회사로 알려져 있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이번 허가로 램시마는 유럽, 캐나다, 일본 등 선진국시장과 더불어 이머징 마켓에도 본격적으로 진출하게 되었다”며 “바이오시밀러의 사회적 가치가 보다 많은 환자에게 선진의약품을 사용할 수 있게 하는 점인 만큼 이머징마켓 진출은 의미가 더 크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 최영선 기자 mdilbo@hotmail.com ]
최영선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medicalilbo.com
▒▒ 의료일보 ▒▒(www.medicalilbo.com) - copyright ⓒ ▒▒ 의료일보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의료일보 www.medicalilbo.com | 설립일 : 2009년 9월 7일 | Ω 06653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1589-14 신성오피스텔 B동 407호
      사업자등록번호 : 105-07-38362 | 등록번호 : 서울시 다 09845
      전화 : 02) 333-3739, 363-3730 광고문의 : 02) 333-3739 | 팩스 02) 363-3730 |  news@medicalilbo.com
      Copyright ⓒ 2009 medicalilbo.com All right reserved.
      ▒▒ 의료일보 ▒▒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